• 日本語
  • English
  • 中文簡体字
  • 中文繁体字

기리시마・묘켄 코스

일본 근대화의 초석을 다진 사카모토 료마(坂本龍馬1836~1867)가 그의 부인 오료(お龍)와 신혼여행을 왔던 곳으로 유명한 길이다. 료마 스스로 ‘허니문’이라는 영어단어로 언급했던 두 사람의 여행은 일본 최초의 신혼여행으로 알려져 있다. 기리시마산은 일본100대 명산중의 하나로 이름이 높고, 운젠 등과 함께 일본에서 최초로 국립공원으로 지정된 기리시마 산의 빼어난 풍광을 자랑하는 곳이다. 시작점의 묘켄 온천은 깊은 골짜기 사이에 자리잡은 유명한 온천지대이다. 아모리강 위로 놓인 현수교 아래의 계곡 양쪽에는 온천건물들이 늘어서 있다. 온천에서 피어 오르는 김들이 강물소리와 섞여 사라지고 다리를 건넌 뒤 본격적인 트레일이 시작된다. 깊은 숲이 코스의 마지막까지 이어진다. 온전히 트레킹을 위한 길이다. 초여름이면 등나무 꽃이 뒤덮기도 하고 가을이면 낙엽과 밤송이들이 발 아래에 밟히지만 하늘을 향해 거침없이 뻗어 자라는 곧은 삼나무 숲들이 가장 인상적이다. 숲속에서 만나는 이누카이노타키 폭포(犬飼滝)와 와케신사(和氣神社)는 모두 마음을 맑게 하는 곳이다. 도착 지점에는 무료 족탕이 있어서 지친 발의 피로를 풀 수 있으며 사카모토 료마의 발자취를 다시 한번 살펴 볼 수 있는 기념관 등이 있다.

11km
4~5시간
기리시마시 관광과 TEL 0995-45-5111
기리시마시 관광협회 TEL 0995-78-2115

이 코스의 리플렛 다운로드 이 페이지를 인쇄

코스 갤러리

  • 코스 정보
  • 식당
  • 숙박
  • 근교의 볼만한 곳
ページトップ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