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日本語
  • English
  • 中文簡体字
  • 中文繁体字

아마쿠사・마츠시마 코스

마음을 흩뿌리고 거두지 못한 채 돌아선 것처럼 자꾸 돌아보게 만드는 섬들 아마쿠사. 이제 5개의 다리들로 연결되어 큰 섬들은 더 이상 섬이 아니지만, 호수처럼 고요히 머물러 있는 바다 위에 봉긋봉긋 키 재기 하는 작은 섬들은 여전히 오롯이 섬으로 거기에 있다. 지역 주민들한테 사랑 받아온 치쥬관음보살(知十観音様)을 시작으로 강과 바다가 교차하는 곳에서 코스는 시작된다. 먹거리가 풍부했음을 짐작케 하는 넓은 논 사이로 점점 산이 눈앞에 가까워 진다. 호흡을 한번 정리하고 오르는 산은 험하지 않지만 숨이 서서히 차오르는 오르막이다.몸의 이야기에 귀 기울여 발걸음을 조금 느리게 하다 보면 어느새 불쑥 등장하는 정상. 마츠시마는 많은 섬들이 군무를 추듯 흩어져 있는 모습을 일컫는 말로 이곳은 일본의 3대 마츠시마 중 한 곳으로 꼽힌다. 360도의 전망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은 거대한 바위가 아름다운 센겐노모리다케(千元森嶽)는 아마쿠사 시마바라의 난이 일어났을 때 지휘자였던 16세 소년 ‘아마쿠사 시로 天草四郞 1621~1638’가 축연을 열고 술잔을 돌렸다고 전해지는 센간잔(千巌山)으로 이어진다. 어른들의 놀이터 같은 나무놀이터를 지나 거대한 돌덩이 사이를 가까스로 통과하면 햇볕도 잘 들지 않는 깊은 숲길을 걷다 보면 길은 작은 어촌 마을로 이어지고 종점의 족탕에 다다른다. 풍광과 역사를 함께 간직한 코스다.

11.1km
4~5시간
아마쿠사시로 관광협회
시간 : 8:30~17:30
주소 : 구마모토현 카미아마쿠사시 오노야쵸나카 11582-24 熊本県上天草市大矢野町中11582-24
TEL 0964-56-5602

이 코스의 리플렛 다운로드 이 페이지를 인쇄

코스 갤러리

  • 코스 정보
  • 식당
  • 숙박
  • 근교의 볼만한 곳
ページトップへ